• 홈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코스안내
클럽하우스
예약하기
오시는길
날씨정보
코스안내 >골프상식
경기방법
스트로크 플레이
실제로 친 타수를 모두 합했을 때 타수가 가장 적은 사람이 이기는 경기 방법 보통 스트로크 플레이는 총 스코어에서 핸디켑(Handicap) 뺀 타수, 즉 네트 스코어(Net Score)로 승부를 결정한다. 이러한 방법을 핸디캡 스트로크 플레이라고 하며, 아마추어 친선경기에서는 대분분이 이 방법을 사용하고 있다. 반면 총 스코어, 즉 스트로크 수의 합계(Gross)만으로 승부를 결정하는 방식을 그로스 경기, 또는 스크래치 경기라고 한다.
이"매치플레이
매치플레이는 한 홀(Hole)마다 승부를 결정짓는 경기 방법. 보통 4명까지 함께 라우드하는 사람끼리만 승부를 가리는 경우가 많으며, 다른 조에 속한 사람과 매치플레이를 할 수도 있지만(블라인드) 재미가 없기 때문에 거의 하지 않는다. 매치플레이는 대개 핸디캡이 같은 사람끼리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실력이 다른 사람끼리도 할 수 있다.이러한 경기를 위해 만들어진 것이 '핸디캡 홀'이다. 스코어 카드에는 홀 넘버(Nole Number), 보기, 파(Par) 등이 기록되어 있고 그 밖에 핸디캡이라는 항목이 있다.

코스의 난이도에 따라 1부터 18까지의 숫자로 표기되어 있다. 경기자끼리의 핸디캡 차가 18이라면 18홀의 전체에 각각 1스트로크의씩의 핸디캡이 있는 것이 되며, 이것을 '에브리 원(every one)'이라고 한다. 만일 핸디캡 차가 5라고 하면 그 카드에 씌어있는 5이하의 숫자의 홀이 '핸디캡 홀'이 된다. 이 핸디캡 홀에는 1스트로크의 핸디캡이 붙어있으므로 스코어가 같은 경우, 핸디캡이 있는 사람이 그 홀에서 이기게 된다.

따라서 각 홀마다 이기고 (업,up), 지고(다운, down), 비기는(이븐, even) 승부가 계속 결정된다. 이렇게 경기를 하다 보면 어느 홀에선가 한쪽의 승리로 게임이 끝나게 된다. 예를 들면 13번 홀까지 A씨가 B씨보다 6홀을 더 이겼다면 남은 5홀에서 B씨가 모두 이긴다고 해도 결국 A씨가 이기게 되므로 여기에서 게임이 끝나게 되는 것이다.
매치 플레이의 여러가지 방법
스리섬(Threesomes)
A씨 대 B씨+C씨의 경기방법, 즉 한사람의 플레이어가 다른 두 사람에 대해 벌이는 매치플레이로, 각 편에서 각각 볼 한개씩으로 플레이한다.
  포섬(Forusomes)
A씨+B씨 대 C씨+D씨의 경기, 2명의 플레이어가 다른 2명에 대해 벌이는 매치플레이로, 각 팀마다 한개의 볼을 가지고 교대로 플레이를 한다.
스리볼(Three Ball)
A씨 대 B씨 대 C씨의 경기. 3명의 플레이어가 각각 대항하여 벌이는 매치 플레이어로, 각자의 볼로 플레이한다.
  베이스볼(Best Ball)
A씨 대 B씨+C씨+D씨의 경기. 1명의 플레이어가 2명 이상의 편에서는 각자의 볼로 플레이를 하여 그중에서 가장 좋은 타수를 그 편의 스코어로 정한다.
포볼(Four Ball)
A씨+B씨 대 C씨 +D씨의 경기.2명의 플레이어가 다른 2명에 대해 벌이는 매치플레이로, 각자의 볼로 플레이하며 그 중 가장 적은 타수를 그 편의 스코어로 정한다.
     
클럽의 종류와 기능
복장과 용품
복장과 용품의 통일
골프는 에티켓과 매너를 중시한다. 단순하게 스포츠만 즐기는 것이 아니라 클럽하우스를 중심으로 전개되는 골프 시작 전과 후도 중요하게 생각하기 때문이다. 코스에 도착할 때까지의 복장, 플레이중의, 또 마치고 난 뒤의 패션까지 생각해야 하며, 동반경기자에게 "즐거운 하루였다"고 할수 있는 마음가짐도 필요하다.
파트너와 즐거운 플레이를
골프는 30만평이 넘는 광대한 자연에서, 많은 날은 300명이 넘는 플레이어가 경기를 하기도 한다.
그러므로 함께 라운드하는 상대에게 상쾌한 인사를 주어야 한다. '초보자는 배우는 것으로 라운드를 하고, 중급자는 가르치는 것으로 라운드를 하고, 싱글 골퍼는 패션으로 라운드한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골프를 잘 치게 되면 옷을 입는 방법도 세련되어진다. 골프 웨어의 컬러는 되도록 같은색이나 두 가지 색으로 통일하고 모자나 양말도 액센트 칼라를 첨가 하는 정도가 좋다. 가능하면 신발과 색상까지 생각하여 조화를 이루면 좋을 것이다. 골프 웨어는 반드시 컬러가 있는 것으로 하고, 여름에는 땀에 젖기 쉬우므로 장갑이나 양말을 여벌로 준비하여 백에 넣어두었다가 반 정도 라운드할 때마다 바꾸어 착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 바람이 많이 불고, 기온이 낮은 겨울에는 윈드 브레이커나 머플러 등도 색상을 고려해서 준비하는 것이 좋다.
클럽의 종류와 명칭
골프 클럽은 끝(헤드)이 나무로 된 우드와 금속제인 아이언 클럽, 그린에서 볼을 굴리는 퍼터로 나누어진다. 우드는 장타를 날리기 쉽도록 가볍고 길며, 아이언은 목표지점에 맞추어 멈추기 쉽도록 짧고 묵직하다.
클럽별 비거와 탄도
클럽별 표준 거리와 구질
클럽의 종류
우드클럽 아이언클럽
드라이버 1번 드라이빙 아이언 1번
브라시 2번 미들 아이언 2번
스푼 3번 미들 머시 3번
버피 4번 머시 아이언 4번
크리크 5번 머시 5번
스페이드 머시 6번
머시 너블릭 7번
피처 8번
니블릭 9번
지거
피칭 웨지 PW
샌드 웨지 SW
클럽의 성능과 무게, 길이
클럽의 성능이 최대한 효과를 내려면 신장, 체중, 쥐는 힘 등 그 사람의 체형, 체력에 맞아야 한다.
클럽의 생명은 스윙 웨이트라는, 클럽을 휘두를 때의 중량에 있다. 스윙 웨이트는 다음의 그림처럼 클럽의 그립 끝부분에서 12cm쯤 되는 부분에 받침점을 놓고 그립 끝에서 추를 늘어뜨려 몇 온스가 될 때 균형이 잡히나 계산해 보는 것으로 잰다. 이런 식으로 각 클럽을 구분해놓은 것이 다음의 '균형표'이다.일반 남성은 D0에서 D3까지가 표준이므로 이 4개를 클럽을 실제로 휘둘러 보아 가장 느낌이 좋은, 자신에게 맞는 클럽을 고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하겠다.
균형표
우드클럽 아이언클럽 균형 알맞는 사람
17,80
17,95
18,10
18,25
18,40
18,00
18,15
18,30
18,45
18,60
b5
b6
b7
b8
b9
- 주니어 골퍼,
- 특히 힘이 약한 여성이나 노년 골퍼
18,55
18,70
18,85
19,00
18,75
18,90
19,05
19,20
c0
c1
c2
c3
- 일반 여성으로
- 비교적 힘이 약한 사람,
- 특히 힘이 약한 남성
19,15
19,30
19,45
19,60
19,75
19,90
19,35
19,50
19,65
19,80
19,95
20,10
c4
c5
c6
c7
c8
c9
- 평균적인 여성
- 힘이 약한 남성
20,05
20,20
20,35
20,50
20,25
20,40
20,55
20,70
d0
d1
d2
d3
- 일반적인 평균 남성
20,65
20,80
20,95
21,10
21,25
21,40
20,85
21,00
21,15
21,30
21,45
21,60
d4
d5
d6
d7
d8
d9
- 힘이 센 남성
- 일반 프로 골퍼
21,55
21,70
21,85
22,00
22,15
21,75
21,90
21,05
22,20
22,35
e0
e1
e2
e3
e4
- 특히 파워가 있는 프로 골퍼
라이와 로프트가 맞는 세트를 쓴다.
클럽 헤드에는 로프트와 라이, 풀 각도가 있어 탄도와 비거리를 규정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샤프트와 지면의 각도인 라이와, 볼이 날아가는 높이를 결정하는 로프트는 중요하다. 신장 165cm인 사람은 아래의 표를 참조하면 된다.
클럽종류 표준로프트 표준 라이 표준 비거리
우드 1번 드라이버 10도 55도 200~230m
2번 브라시 13도 55 ½도 210~220m
3번 스푼 16도 56도 190~210m
4번 버피 19도 56 ½도 170~190m
5번 크리크 22도 57도 160~170m
아이언 1번
2번
3번
4번
롱아이언 16도
20도
24도
28도
56도
57도
58도
59도
190~200m
180~190m
170~180m
160~170m
5번
6번
미들아이언 32도
36도
60도
61도
150~160m
140~150m
7번
8번
9번
숏아이언 40도
44도
48도
62도
63도
64도
130~140m
120~130m
110~120m
웨자 52~56도 64도 80~100m
퍼터 5~6도 0 0
로프트는 클럽 페이스를 바르게 땅에 대었을 때의 페이스 각도이다. 우드는 3도, 아이언 4도씩, 번호가 커질수록 커진다. 같은 드라이버라도 12도 정도의 로프트가 있으면 클럽 페이스가 넓어 보여서 안심이 되고, 타구도 높게 날릴 수 있다. 샷에 조금 자신이 붙으면 자신의 탄도를 보아 너무 높으면 작게 하고,낮으면 늘려서 타법에 맞는 로프트를 쓰는 것이 좋다.
최저 몇개의 클럽으로 세트화 할 것인가?
클럽의 세트는 우드와 아이언을 합쳐서 최고 14개까지 코스에 가지고 나갈 수 있으므로 풀세트 14개로 되어 있다.그러나 처음부터 14개나 되는 클럽을 구분해서 사용하기는 힘드니까 가장 필요한 클럽 7,8개를 갖추도록 한다. 고르는 방법은 각자의 기호에 갖추도록 한다. 고르는 방법은 각자의 기호에 맞추는데 하프 세트로는 드라이버, 3번 우드와 아이언 5,7,9번과 샌드 웨지, 퍼터 등 7개가 많이 쓰인다. 이 가운데 몸에 맞는 것을 선택해야 한다.
클럽 세트의 길이 외에 여러 기능은 드라이버를 기준으로 아래의 표대로 구분되어 있으므로 이를 기준으로 하면 된다. 처음에는 특히 몸에 맞는 클럽, 휘둘렀을 때 자연스럽고, 바른 스윙을 익힐 수 있는 클럽이 좋다. 또 클럽 헤드의 스위트 스폿(타격 중심점, 볼을 맞히는 위치)이 작은 것보다는 넓은 쪽이 치기 쉽고 방향 성도 좋아진다.
신장(cm) ~155 155~160 160~165 165~170 170~175 175~
길이(인치) ~42 41¾~42¼ 42~42¾ 42½~43¼ 43~43½ 43¼~43¾
샤프트의 견고성 l l~a a~r a~s r~s s~x
스윙 웨이트 ~ c c ~ d c ~ d d ~ d d ~ d c ~ d
라이 각도 ~49° 48°~53° 50°~54° 51°~55° 52°~56° 53°~57°
로프트 12°~ 12°~10° 12°~9° 12°~9° 11°~8° 10°~8°
페이스 두께 얇다 조금 얇다 보통 조금 두껍다 두껍다 두껍다
헤드 모양이 좋은 것을 고른다.
클럽은 또 헤드 모양이 좋은 것을 선택해야 한다. 거리가 나는 우드인가, 볼을 높이 칠 수 있는 아이언인가는 모양으로 가릴 수 있다.
그래서 헤드 모양이 중요하다. 길이, 무게는 같아도 모양 때문에 차이가 난다.

① 클럽 페이스는 볼록면체가 잘 난다.
② 클럽 헤드 뒤쪽에 붙인 것이 클수록 중량 효과가 커지므로 좋다. 백솔에 있는 것이 더 잘난다.
③ 중앙이 똑바로 된 것이 좋다. 중앙에 심이 곧바로 통과하는 것이 좋고, 비스듬한 것은 날릴 때에 나쁘다.
④ 라이 각도는 수직에 가까운 것이 좋다. 너무 납작하면 치기 힘들다. 임팩트 때 말려들고 방향성도 나쁘다.
⑤ 샤프트가 비스듬하게 들어가 있는 것은 좋지 않다.
    샤프트에서 백의 테두리까지의 평행선은 2cm가 표준, 그 이상은 슬라이스, 훅이나기 쉽다.
⑥ 헤드의 토가 부푼 것이 좋다. 부플지 않은 것은 납작하게 느껴져서 손을 내려서 어드레스하게 된다.
    볼을 맞히기 힘들기 때문에 무리해서 대려는 버릇이 생긴다.
⑦ 로프트는 많은 것이 좋다. 볼을 띄워 올려서 비거리를 내는 것이 으뜸이다.
    드라이버의 로프트를 11~12°로 하면 어드레스할 때의 페이스가 잘 보여서 비거리가 잘 난다.